거문도 뱃노래

그물 당기는 소리


7. 거문도 뱃노래 - 그물 당기는 소리

1968년 7월 23일 / 전남 여천군 삼산면 거문도
앞소리: 김창옥, 남 43세

이 소리는 원래 그물을 당기면서 부르는 것인데 뱃고사 끝에 흥겹게 놀 때도 하는 소리입니다. 주민들은 이 소리를 올레소리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앞소리) - (뒷소리)
올레보자 - 올레보자, 동에는 청제용왕신 - 올레보자, 남에는 적재용왕신 - 올레보자, 서에는 백제용왕신 - 올레보자, 북에는 흑제용왕신 - 올레보자, 중앙은 황제용왕신 - 올레보자, 용왕신께는 빌었으니 - 올레보자, 수중 해물을 만났어도 - 올레보자, 도장원 허였네그려 - 올레보자, 우리 배에 만선을 허여 - 올레보자, 돛대 우에다 봉기를 꼽고 - 올레보자, 봉기 우에다 연화를 받어 - 올레보자, 선영봉제를 잘도나 허겄네 - 올레보자, 올레보자 - 올레보자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노젓는 소리 거문도 뱃노래  
Chrysanth O 거문도 뱃노래  
고기 푸는 소리 거문도 뱃노래  
아쿠아마린 엠(Aquamarine M) 거문도 뱃노래  
전라도 민요 거문도 뱃노래 (6학년)  
손빈 그물  
정동원 그물  
김민지 그물  
정동원 (JUNG DONG WON) 그물  
가래소리 닻배노래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