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이야

신혜성 (Shin Hye Sung)


닮았던 우리가 점점 어느새
달라져 왔나 봐
차디찬 바람 준비 못한 채로
낯선 널 마주해 아
메마른 내 입술과
촉촉해진 니 눈과
멀어져 가는 니 향기가
내게 말해
끝이야 정말 끝이야
이대로 가면
두 번 다시는 안 올 거야
난 그 앞에 서서
아무 말 못했어 어
가는 니가 더 아파 보여서
우우 우우우우
우우 우우우우
우우 우우우우
oh oh oh
우우 우우우우
우우 우우우우
Yeah Yeah
보내는 이 순간도
남겨진 내 마음도
니 품이 간절해
널 품에 안을 때 Yeah
날 채우던 날 만지던
니 향기 그 미소가
흩어져 가 점점
촉촉해진 두 뺨과
떨리는 니 어깨와
굳어져버린 내 발끝이
내게 말해
끝이야 정말 끝이야
이대로 가면
두 번 다시는 안 올 거야
난 그 앞에 서서
아무 말 못했어 어
가는 니가 더 아파 보여서
못다한 내 사랑이 내 품에 남아서
목 끝까지 차올라 넘쳐서
널 외롭게만 했었던 내가
니 앞에선 이기적인 내가
초라해 아무 말 못했어 어어
끝이야 정말 끝이야
이대로 가면
두번 다시는 안 올거야
가는 널 보면서
속으로 외쳤어 어
나보다 니가 더 슬퍼 보여서
우우 우우우우
예에에
우우 우우우우
가지마 우우 우우우우
가지마 아아
우우 우우우우
우우 우우우우
널 다시 웃게 할 수 있을 텐데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신혜성 (SHIN HYE SUNG) 머물러줘  
신혜성 (SHIN HYE SUNG) 그 자리에  
신혜성 (Shin Hye Sung) 예뻐  
신혜성 (SHIN HYE SUNG) 안부  
신혜성 (Shin Hye Sung) 생각보다 생각나  
신혜성 (SHIN HYE SUNG) 문득  
신혜성 (SHIN HYE SUNG) 빗소리에  
신혜성 (SHIN HYE SUNG) 다시는  
신혜성 (Shin Hye Sung) 로코 드라마  
Arirang(아리랑) 끝이야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