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명

하윤주


어제는 바람 찬 강변을 나 홀로 걸었소
길 잃은 사슴처럼 저 강만 바라보았소
강 건너 저 끝에 있는 수많은 조약돌처럼
당신과 나 사이엔 사연도 참 많았소
사랑했던 날들보다 미워했던 날이 더많아
우리가 다시 저 강을 건널 수만 있다면
후회없이 후회없이 사랑할텐데
하지만 당신과 나는 만날 수가 없기에
당신이 그리워지면 저 강이 야속하다오

사랑했던 날들보다 미워했던 날이 더많아
우리가 다시 저 강을 건널 수만 있다면
후회없이 후회없이 사랑할텐데
하지만 당신과 나는 만날 수가 없기에
당신이 그리워지면 저 강이 야속하다오

관련 가사

가수 노래제목  
김상민 숙명  
박경희 숙명  
한초미 숙명  
설운도 숙명  
나훈아 숙명  
아낌없이 주는 나무 숙명  
설운도 숙명  
다모 숙명  
설운도 숙명  
김태정 숙명  
유미리 숙명  




가사 수정 / 삭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